NEWS & BLOG

category

“메타버스 등 디지털경제 규모, 2040년에 현실경제 2배될 것”

3차원 가상 세계 공간을 의미하는 ‘메타버스’에 대한 관심이 고조되고 있다. 페이스북이 사명을 ‘메타’로 변경한 데 이어 다양한 국내외 기업이 메타버스를 외치고 있다. 반면 일반인에게 메타버스는 가상현실(VR) 게임이나 제페토나 이프랜드와 같은 일부 플랫폼 서비스로 제한적으로 인지되고 있다.  하지만 업계 전문가들은 메타버스는 천천히 일상 생활에 녹아들어갈 것이며, 더 이상 메타버스는 ‘미래’라고 말하기 어렵다고 진단했다. 많은 기업들이 메타버스…

Details
category

요소수 대란, 韓경제 스노볼 굴린다…전국서 품귀 아우성

경유(디젤) 자동차 운행 차질을 빚고 있는 요소수 대란으로 전국에서 아우성이 울려 퍼지고 있다. 사태가 빠른 시일 내 해소되지 않을 경우 문제가 눈덩이처럼 불어나 우리 경제 전반에 악영향을 미칠 것으로 우려된다. 7일 기획재정부와 산업통상자원부, 환경부 등에 따르면 정부는 요소수 품귀 현상을 해결하기 위해 산업용 요소 또는 요소수를 차량용으로 제조해 사용할 수 있는지 검토를 거쳐 이달 셋째주…

Details
category

항공업계 다음 ‘넘버 투’는 어디?

다음 ‘넘버 투(2)’는 어디? 항공업계 얘기다. 현재 공정거래위원회의 기업결합 심사 단계를 밟고 있는 대한항공의 아시아나항공 인수·합병 절차가 끝나면, 2위 항공사 아시아나항공은 역사 속으로 사라진다. 항공업계 쪽에서 보면 2위(넘버 투) 자리가 비는 꼴이다. 이에 벌써부터 어느 항공사가 그 자리를 승계할 지가 뜨거운 관심사가 되고 있다. 그 자리를 차지하기 위한 포석 놓기와 물밑 신경전도 치열하다. 한 항공사…

Details
category

지금 주식 투자해서 이길 확률은?

투자는 확률과 보상의 게임이다. 둘 사이에는 관계가 있다. 확률이 낮을수록 보상이 커진다. 이길 확률이 낮으면 투자를 하는 사람이 줄기 때문에 보상이 커질 수 밖에 없다. 확률이 높으면 반대 현상이 벌어진다. 주식은 어떨까? 좀 다르다. 확률이 높을수록 보상이 커진다. 주가가 낮을 때 투자를 하는 게 주가가 높을 때 투자하는 것보다 성공 확률이 높다. 가격이 낮기 때문에…

Details
category

코로나와 ‘리얼타임 경제’

신종 코로나 바이러스가 세계를 강타하면서 포스트-코로나(Post-Coronavirus)의 경제에 대해 제대로 예측하는 사람들이 있을까? 사실 실시간(real time) 경제를 알 수 있는 사람을 아무도 없을 것이다. 코로나 바이러스의 세계적 대유행(pandemic, 팬데믹)으로 인해 수많은 관측통들은 앞으로 경제 향방을 어떻게 전망을 해야 할 지 난감해 하는 것처럼 보인다. 유가가 1배럴 당 80달러대로 치솟고, 미국 캘리포니아 주와 중국에서 수십 척의 컨테이너…

Details
category

김정은은 정말 종전선언을 원할까?

올해 북한은 핵실험이나 ICBM(대륙간 탄도미사일)발사처럼 미국이 묵과할 수 없는 도발을 하지는 않았지만, 여전히 많은 일을 벌여 우리 정부를 들었다놨다 하며 한반도의 진정한 주인은 자신들이라고 주장했다. 한반도정세의 ‘운전자’를 자임했지만 실질적 성과를 만드는 데 어려움을 겪어 온 문재인 대통령은 임기를 6개월 남겨둔 시점에 승부수를 던졌다. 지난 9월22일(미국 현지 21일) UN연설을 통해 북한과 미국에 다시한번 ‘종전선언’을 제안한 것이다.…

Details
category

한미 외교당국, 국장급 협의…종전선언·비핵화 논의 계속

한국과 미국 외교 당국이 국장급 실무 협의를 통해 종전선언 및 북한의 미사일 발사 이후 후속 대책 등 현안 논의를 이어갔다. 미 국무부는 1일(현지시간) 성명을 통해 정 박 미국 대북특별부대표와 임갑수 외교부 평화외교기획단장이 국장급 협의를 진행했다고 밝혔다. 협의에는 통일부와 청와대 관계자도 참여했다. 양측은 현재 한반도 정세를 포함해 대북 인도적 지원 및 북한과의 대화 재개 등에 대해…

Details
category

최신원 SK네트웍스 회장, 모든 직책 사임…“본인 의사에 따라 결정”

2000억원 규모의 회삿돈 횡령과 배임 등의 혐의로 재판을 받고 있는 최신원 SK네트웍스 회장이 전격 사임했다. SK네트웍스는 최 회장이 본인 의사에 따라 10월 29일부로 당사와 관련된 모든 직책에서 사임했다고 1일 밝혔다. 이에 따라 SK네트웍스는 기존 최신원·박상규 각자 대표이사 체제에서 박상규 단독 대표이사 체제로 변경됐다. SK네트웍스 관계자는 “현재와 같이 이사회와 사장을 중심으로 회사의 안정적인 경영과 미래 지속적인…

Detail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