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란, 원유 수출 허용 요구

이란 핵 합의 복원을 위한 협상이 오스트리아 빈에서 재개될 예정인 가운데 이란은 27일 원유 수출 허용을 거듭 요구했습니다. 호세인 아미르압둘라히안 이란 외무장관은 이날 수도 테헤란에서 기자들과 만나, 이란은 의제의 초점을 제재로 타격받고 있는 자국의 석유산업에 두고자 한다고 말했습니다. 그러면서 대화의 목표는 이란산 석유를 어떤 장애물도 없이 쉽게 팔고 이란의 은행계좌에 대금이 들어올 수 있도록 하는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