올 들어 주가 3분의1 토막…美 ‘부동산계 아마존’에 무슨 일이?

미국의 부동산 정보 플랫폼인 질로우의 주가가 최근 큰 폭으로 하락하며 올 초 대비 3분의 1 수준까지 떨어졌다. 코로나 바이러스 감염증 사태 이후 시장에 막대한 돈이 풀리며 부동산 시장이 호황을 맞았지만, 정작 미국 내 1위 부동산 정보 업체인 질로우는 부진한 실적을 기록하며 투자자들의 외면을 받고 있는 것이다. 4일(현지시각) 뉴욕 증시의 나스닥 시장에서 질로우 주가는 전날보다 4.04%…

빨간불 켜진 ‘밥상 물가’…커지는 애그플레이션 우려

올해 들어 식료품 가격이 크게 뛰면서 ‘밥상 물가’에 빨간불이 들어왔다. 코로나19 사태와 물류난, 기후위기 등으로 세계 식량가격이 강한 오름세를 보이면서 곡물의 수입 의존도가 높은 우리나라의 물가 부담이 한층 커지고 있다. ◇ 세계 곡물가격 급등…국내 밥상물가 위협 최근 통계청이 발표한 10월 소비자물가 상승률이 작년 동월 대비 3.2%로 9년 9개월 만에 최고치를 기록한 가운데 빵·곡물 가격은 6.2%,…